나무도깨비 토부리, 도깨비도사를 꿈꾸다

Facebooktwittermail

수천 년 된 느티나무에서 태어난 나무도깨비 토부리. 아직은 수련 중이지만 언젠가는 스승님처럼 도깨비도사가 되는 게 꿈이다. 어느 날 토부리는 이상한 사건을 조사하러 갔다가 도깨비들 중 가장 세다는 불도깨비를 상대하게 된다. 그리고 자기도 모르는 힘으로 얼떨결에 불도깨비를 소멸시킨다. 그렇게 진정한 도깨비도사가 되는 듯 했으나……, 그 후 150년 동안이나 계속된 수련에도 쇠도깨비 하나 제대로 잡지 못해 스승님과 후배들의 심부름이나 하는 신세로 전락한다. 불도깨비 잡은 도깨비도사의 명예가 땅에 떨어지기 직전, 토부리는 새로운 결심을 한다.

오행에 따르면 나무는 쇠를 이길 수 없다. 그러니까 아무리 수련해도 토부리는 쇠도깨비 한 마리도 소멸시킬 수 없다. 하지만 쇠도깨비 처치는 도깨비도사의 기본소양이다. 이대로라면 진정한 도깨비도사가 될 수 없을 텐데……. 방법을 궁리하던 토부리는 150년 전 소멸시켰던 불도깨비가 원래는 나무도깨비였다는 데서 힌트를 얻어 불을 일으키는 도술을 익히기로 결심한다. 모험을 시작한 토부리는 조선 방방곡곡, 구름 위의 신선궁전, 바닷속 용궁, 심지어 왜국 땅까지 누비고 다니며 불을 일으키는 궁극의 술법인 삼매진화를 익히기 위해 열심히 동분서주한다.

토부리는 세상을 누비며 신선, 해치, 청룡과 황룡 등 온갖 신비한 존재들을 만나 도움을 받는다. 그러면서 알게 된 사실은 불을 일으키는 재료가 바로 ‘따뜻한 마음’이라는 것! 그중에서도 공경과 사랑의 마음이 핵심재료라고 한다. 하지만 불을 일으킬 만큼 진실한 마음을 느끼는 것은 어렵기만 하고, 하필 그때 왜국의 쇠도깨비 오니들이 동해로 쳐들어와 토부리를 도와준 많은 이들이 위험에 처한다. 토부리는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 낼까? 진실한 우정과 공경, 사랑의 마음을 배워 진정한 도깨비도사가 될 수 있을까?


[도깨비도사 토부리]

예스24 https://bit.ly/3It8UzN
알라딘 https://bit.ly/32rbEyj
교보문고 https://bit.ly/3tWV6cG
인터파크 https://bit.ly/33N16K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