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 282019
 

오늘날 문화는 사회발전과 국민행복의 토대일 뿐만 아니라 주요한 산업으로 경제성장에도 큰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특히 문화산업은 미래 성장동력이다. 피터 드러커는 “21세기는 문화산업에서 각국의 승패가 결정될 것이고 최고의 승부처 역시 문화산업”이라고 주장하였다.

​관광 산업도 변화하고 있다. 인터넷과 스마트폰 같은 IT 기술이 생활 깊숙이 파고들면서 다양한 분야의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는데 관광 시장 마찬가지다. 관광객들은 이제 안내 책자나 종이 지도에 의존하지 않는다. 인터넷을 활용해 적극적, 주체적으로 관광 정보를 확보하고 자신만의 방식으로 관광을 즐긴다.

​산수야 출판사에서 [문화관광에서 길을 찾다]를 펴낸 이광희 문화관광 전문가는 문화와 관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문화관광 패러다임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그는 우리나라 주요 관광지를 살펴보면 문화예술이 무시된 위락시설 위주의 관광지가 대부분이고 각 지자체의 관광개발 계획도 케이블카, 카지노, 골프장, 마리나를 유치하여 돈을 벌겠다는 정도의 수준이라고 지적한다. 역사나 전통문화, 독특한 예술 등을 지역산업 발전과 연계시키는 창의적이고 문화관광지향적 관광개발사업이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다.

​[문화관광에서 길을 찾다] 저자 이광희 문화관광전문가의 이야기를 동영상으로 만나보자.


산수야 출판사 [문화관광에서 길을 찾다] 이광희 저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